한국의 성지와 사적지

Home >> 교구별 성지 >> 서울대교구

TOTAL ARTICLE : 27, TOTAL PAGE : 1 / 2 회원가입 로그인
구분 서울대교구 | 춘천교구 | 대전교구 | 인천교구 | 수원교구 | 원주교구 | 의정부교구 | 대구대교구 | 부산교구 | 청주교구 | 마산교구 | 안동교구 | 광주대교구 | 전주교구 | 제주교구 |
서울대교구 : 경기 감영 터
테마 분류 :: 성지 지역 분류 :: 서울대교구 > 종로/중구
하느님의 종 조용삼 베드로가 옥중에서 세례 받고 신자들을 감동시킨 순교 터

서대문 밖에 있던 경기 감영은 1800년 부활 축일에 여주에서 체포된 예비신자 하느님의 종 조용삼이 옥중에서 베드로라는 세례명으로 영세를 받고, 배교를 강요당하면서 큰 형벌을 받다가 순교한 곳이다.
지금의 서대문 적십자 병원 일대는 조선 시대에는 서대문 밖으로서 경기 감영이 있던 곳이다. 태조 2년(1393년)에 설치되었으며 속칭 포정사(布政司)로 부르기도 하였다. 경기도 양근에서 태어난 조용삼( ?~1801, 베드로)은 아직 예비신자였을 때인 1800년 여주에서 체포되어 경기도 감영으로 이송되어 여러 차례 문초를 받았다. 그러나 더 이상의 형벌을 견디지 못하고 경기 감영 옥에서 숨을 거두고 말았다. 당시 경기 감영에서 형벌을 받던 예비신자 조용삼 베드로는 1801년 3월 27일(음 2월 14일) 옥중에서 세례를 받고 순교하였으니 이 지역에서 탄생한 신유박해의 첫 번째 순교자였다.

조용삼 베드로는 경기도 양근에서 태어나 집이 가난한데다가 몸과 마음이 모두 약하였고, 외모 또한 보잘 것 없었으므로 사람들은 그를 만나면 비웃기만 하였다. 그는 여주에 사는 임희영(任喜永, ?~1801)의 집에서 처음으로 천주교 교리에 대해서 들었는데, 이때부터 정약종(丁若鍾, 1760~1801, 아우구스티노)을 스승으로 받들고 교리를 배우기 시작하였다.
조용삼 베드로가 아직 예비신자였을 때인 1800년 4월 15일, 그는 부활 대축일을 지내기 위해 부친과 함께 여주 정종호(鄭宗浩, 1752~1801)의 집으로 갔다. 그리고 이곳에서 이중배(李中培, ?~1801, 마르티노), 원경도(元景道, 일명 사신, 1774~1801, 요한) 등과 함께 대축일 행사를 갔다가 포졸들에게 체포되었다. 모진 박해로 마침내 굴복하여 석방되었으나 관청에서 나오다가 이중배를 만나게 되었고, 그가 권면하는 말을 듣고는 즉시 마음을 돌이켜 다시 관청으로 들어가 신앙을 고백하였다.
1800년 5월에는 양근 지역에서도 천주교를 배척하는 무리들이 신자들을 밀고함으로써 윤유오(尹有五, ?~1801, 야고보), 유한숙(兪汗淑, 일명 사겸, ?~1801) 등 7명이 체포되었다. 이때 체포된 양근과 여주의 신자들은 그곳의 옥에 갇혀 문초와 형벌을 받다가 10월에는 경기 감영으로 이송되어 감사 앞에서 다시 형벌을 받아야만 하였다. 그러던 중 다음해 초에 신유박해가 일어나 곳곳에서 신자들이 체포됨으로써 한국 천주교회는 크나큰 시련을 맞이하기에 이르렀다.
제주의 첫 순교자 김기량(金耆良, 1816~1867, 펠릭스 베드로)도 이곳에서 문초를 받은 적이 있었다. 뱃사람인 그가 중국에 표류하게 된 상황을 조사받았다. 표류 후 1858년 1월에 귀국한 뒤 그는 의주와 경기 감영, 강진 등에서 표류 전말에 대해 조사를 받았지만 의심할 만한 점이 아무것도 없어서 즉시 석방되었다.

◆ 경기 감영도 12곡병 [보물 1394호, 용인 호암미술관 소장]

경기감영도는 서대문 밖 적십자병원 일대에 있었던 경기 감영과 그 주변을 그린 그림으로, 지금의 경기도청에 해당하는 경기 감영을 중심으로 돈의문(서대문)으로 향하는 도로 가운데 하천에 놓여 있는 경교(京橋) 다리, 감영의 서편에 있는 이름 높던 연못인 서지(西池)와 연꽃, 경기 중영(京畿中營)의 훈련 모습, 북쪽으로 영은문, 남쪽으로는 서소문으로 향하는 도로와 그 주변의 민가, 행인의 모습 등을 위에서 내려다 본 부감법으로 묘사하여 생생하게 보여준다.
12폭 병풍으로 된 이 그림은 관찰사가 집무하는 경기 감영을 그린 전형적인 관아도(官衙圖)이다. 작자 미상으로 제작 시기는 대략 19세기로 추정되며, 아마도 능숙한 화원(畵員)들의 솜씨로 평가된다. 파노라마 형태로 시점을 이동하면서 옛 서울의 서대문 밖 전체를 조망한 그림으로서 병풍 오른 쪽으로 부터 시작하여 1폭의 대문이 돈의문이며, 4폭의 위쪽 산봉우리는 북악산의 측면이 된다. 6폭 중앙의 큰 건물이 선화당으로 관찰사가 집무하는 곳이다. 6폭에서 9폭까지의 큰 연봉들이 인왕산, 11폭의 산봉우리는 안산이다. 관영 앞에는 관찰사의 행차 장면이 그려져 있어 성시를 이루고 있는데 시가의 인물 표현이나 집채가 매우 사실적으로 표현되어 있는 반면 주변의 산의 배경은 중묵(重墨)으로 골세(骨勢)와 위용을 강조하고 있어 화면 전체에 무게와 활기를 더해주고 있다.

◆ 감영(監營)
조선시대 각 도의 관찰사가 기거하는 관청을 감영이라 하여 전국적으로 충청도 충주(1602년 공주로 이전), 경상도 상주(1600년 대구로 이전), 전라도 전주, 황해도 해주, 강원도 원주, 함경도 함흥(1600년 영흥으로 이전), 평안도 평양 등에 있었다. 그중 기영은 경기 감영 또는 경기도 관찰사의 관청을 달리 이르던 말로 서울과 수원에 설치되었다. 서울에 두었던 경기 감영은 지금의 서대문 적십자병원이 있는 자리에 있었다.

◆ 선화당(宣化堂)이란?
조선시대에 각 감영에서 관찰사가 정무(政務)를 처리하던 정청(政廳) 건물을 말한다. 일반 도청 청사의 기능과 법원의 기능을 복합한 건물이라고 할 수 있으며, 이를 고을에서는 동헌(東軒)이라고 하였다. 정면 중앙에는 "임금의 덕을 베풂으로써 백성을 교화한다(宣上德而化下民)"는 뜻의 '선화당(宣化堂)'이라고 쓴 편액(扁額)을 달았다.
감영 관내의 모든 행정업무와 송사(訟事)·형옥(刑獄) 업무가 여기에서 처리되었다. 현존하는 것에는 1667년(현종 8) 완공된 강원도 원주시에 있는 목조 주심포(株心包)에 팔작지붕의 선화당, 대구 중앙공원에 있는 겹처마 팔작지붕의 선화당, 충청남도 국립공주박물관 경내에 있는 익공계(翼工系) 맞배 지붕의 선화당, 그리고 함경남도 함흥시에 있는 북한 보물급 문화재 제44호인 익공계 팔작 지붕의 선화당 등이 있다.

■  순교자

◆  복자 조용삼 베드로 ( ?∼1801년)
경기도 양근에서 태어난 조용삼 베드로는 일찍 모친을 여의고 부친 슬하에서 자라났다. 그러나 집이 가난한데다가 몸과 마음이 모두 약하였고, 외모 또한 보잘 것이 없었으므로 서른 살이 되도록 혼인할 여성을 구할 수조차 없었다. 그 후 부친과 함께 여주에 사는 임희영의 집에 가서 살게 되었는데, 이때 처음으로 천주교 교리에 대해 들을 수 있었다. 이때부터 베드로는 정약종을 스승으로 받들고 교리를 배우기 시작하였다.
베드로가 아직 예비 신자였을 때인 1800년 4월 15일, 그는 부활 대축일을 지내기 위해 부친과 함께 여주 정종호의 집으로 갔다. 그리고 이곳에서 이중배(마르티노), 원경도(요한) 등과 함께 대축일 행사를 갖다가 포졸들에게 체포되었다. 비록 예비 신자에 불과했을지라도 조용삼 베드로의 용기는 체포되는 즉시 빛을 발하기 시작하였다. 그러나 부친을 끌어내다가 배교하지 않는다면 부친을 당장에 죽여 버리겠다고 하면서 혹독한 매질을 하였다. 베드로는 마침내 굴복하여 석방되고 말았다.
그러나 관청에서 나오다가 이중배를 만나게 되었고, 그가 권면하는 말을 듣고는 즉시 마음을 돌이켜 다시 관청으로 들어가 신앙을 고백하였다. 그는 경기 감영으로 끌려가 다시 여러 차례 문초를 받아야만 하였다. 그 무렵 그는 옥중에서 ‘베드로’라는 세례명으로 영세를 하였다. 1801년 2월에 다시 감사 앞으로 끌려 나가 배교를 강요 당하면서 큰 형벌을 받게 되었다. 그러나 약해진 그의 몸은 더 이상의 형벌을 받아낼 수 없었고, 결국에는 다시 옥에 갇힌 지 며칠 만인 3월 27일(음력 2월 14일)에 숨을 거두고 말았다.

■ 찾아가는 길

■  순례지 정보
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9 (평동 164) 적십자병원
9, Saemunan-ro, Jongno-gu, Seoul 
지리좌표 북위 37°33′99.4″ 동경 126°58′03.3″ 
연락처 약현 성당 (02) 362-1891 FAX (02) 392-1457  
홈페이지 약현 성당 http://www.yakhyeon.or.kr/  
미사시간 [약현 성당]
평일 : (월수) 오전 6:00, (화목금) 오전 10:00 (화목) 오후 7:00
주일 : 오전 6:00, 9:30, 11:00, 오후 6:00 (토) 오후6:00  
교통편 [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4번 출구에서 도보 10m에 서울적십자병원이 있다. 이 일대가 경기 감영 터이다.  
서울대교구의 성지
 가톨릭대학교 성신교정 성당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의 유해를 모신 사제 성소의 요람  종로/중구
 광희문  박해 당시 수많은 치명 순교자들의 시신이 내던져 진 가슴 아픈 역사의 현장  종로/중구
 김범우 토마스 집 터  한국 천주교 최초의 증거자 김범우의 집 터  종로/중구
 노고산  새남터에서 순교한 세 분 성직자 유해가 모셔져 있던 곳  마포/용산
 당고개 순교 성지  서소문 밖 네거리, 새남터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성인을 탄생시킨 영광의 땅  마포/용산
 명동 주교좌 대성당과 지하 묘역  한국 교회 공동체가 처음으로 탄생한 곳이며 순교자 유해가 모셔진 곳  종로/중구
 삼성산 성지  새남터에서 순교한 세 분 성직자 순교 성인의 유해가 모셔져 있던 곳  동작/관악/금천
 새남터 순교 성지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와 많은 성직자, 지도자들이 치명한 순교 성지  마포/용산
 서소문 밖 순교 성지  44분의 성인 성녀와 25분의 하느님의 종을 탄생시킨 한국 최대의 순교지  종로/중구
 송 마리아 묘비  조선 왕실의 첫 순교자 송 마리아 묘 터와 묘비  마포/용산
종로/중구의 여행지
 경복궁(景福宮)  규모와 건축미를 자랑하는 조선의 정궁  종로/중구
 남산골 한옥마을  전통정원과 전통한옥 다섯 채를 옮겨 조성한 한옥마을  종로/중구
 덕수궁 (德壽宮)[경운궁(慶運宮)]  근대식 전각과 서양식 정원 등 중세와 근대가 잘 어우러진 궁궐  종로/중구
 북촌 한옥마을  서울 600년 역사와 함께 해온 전통 거주 지역  종로/중구
 종묘(宗廟)  조선왕조 역대 임금의 신위를 모신 곳  종로/중구
 창경궁(昌慶宮)  상왕 태종을 모시기 위해 지은 궁  종로/중구
 창덕궁(昌德宮)  조선시대 궁궐의 후원을 엿볼 수 있는 유일한 궁궐  종로/중구
종로/중구의 맛집
 서울 종로구 : 광화문, 종각, 서대문 주변 맛집들  성지 : 의금부, 형조, 우포도청, 전옥서, 경기감영 주변  종로/중구
 서울 종로구 : 종로, 을지로 3⋅4가, 혜화동, ...  성지 : 좌포도청, 이벽의 집터, 종로성당 주변, 가톨릭대학 성신교정 성당, 가회동성당 주변  종로/중구
 서울 중구 : 을지로 2가, 명동 주변 맛집들  성지 : 명동성당, 김범우 집터 주변  종로/중구
 서울 중구 : 을지로 6가 주변 맛집들  성지 광희문 주변  종로/중구
 서울 중구 : 의주로, 중림동 주변 맛집들  성지 : 서소문밖 성지, 중림동성당 주변  종로/중구
목록
27   서울대교구 : 한국 순교자 124위 시복 터
2014년 8월 16일에 열린 124위 한국 복자 시복식 터
한국 천주교사에 길이 남을 역사적 순간인 '윤지충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 123위' 시복식이 2014년 8월 16일 ...
26   서울대교구 : 석정골 보름 우물
주문모 신부가 세례 줄 때 사용한 우물
서울 북촌 종로구 계동 25번지에 ‘석정(石井) 보름 우물’이 있다. 우물이 돌로 되어 있어서 동네 이름을 ...
25   서울대교구 : 새남터 순교 성지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와 많은 성직자, 지도자들이 치명한 순교 성지
새남터는 첫 사제인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를 비롯하여 한국 천주교회 역사상 순교한 성직자 14명 중 11명...
24   서울대교구 : 한국 순교자 103위 시성 터
1984년 5월 6일에 열린 103위 한국 성인 시성식 터
1984년 5월 6일 여의도광장에서 교황 요한 바오로 2세 집전으로 “한국 천주교회 200주년 기념 신앙대회...
23   서울대교구 : 이벽 세례자 요한의 집 터 : 한국 천주교회 첫 세례식 터
한국 천주교회 첫 세례식이 거행된 수표교 이벽의 집 인근 기념표석
서울대교구 순교자현양위원회는 서울시의 협조를 얻어 1784년 겨울 수표교 인근 이벽(李檗, 세례자 요한, 175...
22   서울대교구 : 김범우 토마스 집 터
한국 천주교 최초의 증거자 김범우의 집 터
한국 천주교 최초의 증거자로 불리었고 최근에는 순교자로 새롭게 조명되고 있는 김범우(金範禹, 1751~1787, 토...
21   서울대교구 : 의금부 터
조선 시대 사법 기관으로 천주교 지도자들이 국문을 받던 곳
조선 시대 법을 다루는 사법 기관은 일반적으로 형조, 한성부, 사헌부 등을 가리킨다. 그러나 이외에 노비의...
20   서울대교구 : 형조 터
수많은 신앙선조들이 압송되어 문초를 받었던 신앙증거 터
조선시대의 중앙 행정조직의 가장 중심이 되는 것은 의정부와 6조이다. 의정부는 영의정, 좌의정, 우의정의 ...
19   서울대교구 : 전옥서 터
조선 시대에 죄인을 수감하였던 감옥
조선 시대에 죄인을 수감하였던 감옥으로 문종 때 전옥서로 개칭하였다. 전옥서는 감옥과 죄인에 관한 사무를...
18   서울대교구 : 우포도청 터
한성부의 치안을 담당하던 관서로 수많은 신자들이 신앙을 증거하던 곳
좌·우포도청은 조선 중종 때 인 16세기 초 서울과 인근 지역의 포도와 순라를 담당하도록 설치한 기관으로,...
17   서울대교구 : 좌포도청 터
한성부의 치안을 담당하던 관서로 수많은 신자들이 신앙을 증거하던 곳
좌·우포도청은 조선 중종 때 인 16세기 초 서울과 인근 지역의 포도와 순라를 담당하도록 설치한 기관으로,...
16   서울대교구 : 종로 성당 : 포도청 순례지 성당
좌⋅우포도청 순교터 순례지 성당
조선시대의 좌 ·우포도청은 서울의 중요한 순교터일 뿐 아니라 한국 천주교회 최대의 신앙 증거터이다. 또한 ...
15   서울대교구 : 가회동 성당 : 첫 미사 봉헌 기념 성당
주문모 신부에 의한 최초 미사 봉헌 터인 ‘계동 최인길의 집 터’ 관할 성당
계동은 한국 천주교회 최초의 선교사인 주문모(周文謨, 1752~1801, 야고보) 신부가 조선 땅에서 첫 미사...
14   서울대교구 : 노고산
새남터에서 순교한 세 분 성직자 유해가 모셔져 있던 곳
노고산은 1839년 기해박해 때 새남터에서 순교한 앵베르(Imbert, 范世亨, 라우렌시오, 1796~1839) 주교...
13   서울대교구 : 가톨릭대학교 성신교정 성당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의 유해를 모신 사제 성소의 요람
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이 있는 성신교정은 국내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신학연구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
  서울대교구 : 경기 감영 터
하느님의 종 조용삼 베드로가 옥중에서 세례 받고 신자들을 감동시킨 순교 터
서대문 밖에 있던 경기 감영은 1800년 부활 축일에 여주에서 체포된 예비신자 하느님의 종 조용삼이 옥중에...
11   서울대교구 : 광희문
박해 당시 수많은 치명 순교자들의 시신이 내던져 진 가슴 아픈 역사의 현장
광희문(光熙門)은 박해 당시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체포된 수많은 교우들이 서울 도성 안으로 끌려 들어와서 ...
10   서울대교구 : 당고개 순교 성지
서소문 밖 네거리, 새남터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성인을 탄생시킨 영광의 땅
당고개 성지는 1839년 기해박해 때 10명의 남녀 교우들이 순교함으로써 서소문 밖 네거리, 새남터에 이어 ...
9   서울대교구 : 명동 주교좌 대성당과 지하 묘역
한국 교회 공동체가 처음으로 탄생한 곳이며 순교자 유해가 모셔진 곳
명동 성당은 서울대교구 주교좌 성당이며 한국 교회 공동체가 처음으로 탄생한 수표교의 이웃이자 여러 순교자...
8   서울대교구 : 삼성산 성지
새남터에서 순교한 세 분 성직자 순교 성인의 유해가 모셔져 있던 곳
서울 관악구에 있는 삼성산은 1839년 기해박해 때 새남터에서 군문효수형을 받고 순교한 세 명의 성직자인 ...
12
 공지사항 | 자주묻는 질문 | 사이트맵 | 건의 및 불편사항 | 사이트 소개
COPYRIGHT  2004 - 2020  PAX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