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성지와 사적지

Home >> 교구별 성지 >> 춘천교구

TOTAL ARTICLE : 13, TOTAL PAGE : 1 / 1 회원가입 로그인
구분 서울대교구 | 춘천교구 | 대전교구 | 인천교구 | 수원교구 | 원주교구 | 의정부교구 | 대구대교구 | 부산교구 | 청주교구 | 마산교구 | 안동교구 | 광주대교구 | 전주교구 | 제주교구 |
춘천교구 : 포천 이벽 세례자 요한 묘와 생가 터
테마 분류 :: 성지 지역 분류 :: 춘천교구 > 포천
한국 천주교회 창설 주역 중 한 명인 이벽의 묘와 탄생지

한국교회 창설 주역 중 한 명인 이벽(세례자 요한, 1754-1785)은 한국 천주교회 최초의 천주교 신자이자 초기 신앙공동체를 구성한 인물이다. 이벽은 이승훈을 베이징에서 세례를 받아오게 했으며, 그 역시 1784년 겨울 자신의 집에서 이승훈으로부터 세례를 받았다. 이것은 조선 최초의 천주교 세례식으로, 이벽의 집은 한국 천주교회 역사상 처음 세례식이 집전된 역사적 장소이다. 이벽은 조선왕조 치하에서 순교한 신앙선조 가운데 제2차 시복추진 대상자인 ‘이벽 요한 세례자와 동료 132위’에 포함되어 시복절차를 밟고 있다.

한국 천주교의 선구자인 이벽은 경기도 포천에서 출생하였다. 건장한 신체에 무술에도 능했으며, 경서(經書)에 전통하고 언변도 좋아 물 흐르듯 했다고 한다. 아버지 부만은 이벽이 무관으로 출세하길 바랐으나 그는 완강히 거부하였기 때문에 아버지의 미움을 사서 벽(僻)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하였다.

이벽은 조선 천주교 창설에 선구자적 역할을 하였다. 1779년 이래 주어사, 천진암에서 있었던 수사학(洙泗學)적 분위기의 강학을 그리스도교 진리 탐구와 실천적인 분위기로 바꿨고, 이승훈에게 천주교를 소개하여 중국에 가 영세를 받게 함으로써 1784년 많은 조선인 신자 공동체를 이룩하게 하였다. 한국 천주교가 이 해를 천주교 창설의 원년으로 삼아 기념하고 있음을 미루어 볼 때 이벽의 선구자적 역할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을사추조적발사건으로 천주교 신자가 있는 가정에서는 자기 집안에 불행을 가지고 올지도 모를 이 종교를 버리게 하기 위해 갖가지 방법을 썼다. 이벽의 아버지도 이벽을 배교시키기 위해 나섰다. 이에 이벽은 자신의 신앙을 감추었고 그 후로는 외부와 모든 연락을 끊은 채 살았다. 그는 가정의 박해속에 살다가 1785년 32세를 일기로 요절하였다.

◆ 이벽의 묘 이장
이벽의 묘와 그 후손들의 흔적을 찾아오던 변기영 신부는 백방으로 꾸준히 노력한 끝에 1979년 2월 15일 마침내 경기 포천시 화현면 화현리 산 289-1 번지 공동묘지 갓등산 낮은봉에서 이벽의 묘를 발견했다. 그리고 동시에 같은 곳에서 이벽 성조의 부친 이부만 옹의 묘와 동생 이석의 묘도 함께 발견됐다. 묘지 아래 동네(화현리 543-1번지)에 생가터가 있었다.

그러나 이장이 불가피하고 시급한 처지였으므로 이장 준비위원회를 꾸려 1979년 6월 21일 목요일에 주교들과 많은 신부, 수녀, 평신도들이 모인 가운데 묘를 발굴하니 “통덕랑 경주 이벽지묘”라는 지석이 한가운데서, "공인 안동권씨지묘"와 "공인해주정씨묘"라는 두 부인들의 지석 좌우편에서 나오고 그들의 유해가 완연하게 나왔다.
당일로 이벽 성조의 유해는 혜화동 성당에 안치됐고 다음날 혜화동 성당에서 이벽 성조의 유해를 새 관에 입관하면서 머리 상투와 치아 23개, 우측 두골 등을 취해 냈으며, 그 유해들은 묘지석, 관조들과 함께 새로 건립될 기념관에 모시기로 결정됐다. 그리고 토요일 오후에 이벽 성조의 유해는 주교좌 명동 성당으로 옮겨졌다가 다음 날 즉 24일, 주일이며 동시에 이벽 성조의 영세 본명 축일을 맞아 낮 12시에 그곳 명동 성당에서 한국인 최초의 주교 노기남 대주교와 역시 한국인 최초의 추기경 김수환 추기경의 공동 집전으로 이장 미사를 성대히 거행됐다. 유해는 미사가 끝난 후 즉시 출발해 15일 전부터 구축된 천진암 새 묘지에 1979년 6월 24일 오후 3시 30분에 김남수 주교의 주례로 하관 예절을 마쳤다.

■ 이벽(李檗, 세례자 요한, 1754 ~ 1785)

한국 천주교의 선구자인 이벽은 경주 이(李)씨 부만(溥萬)의 둘째 아들로 경기도 포천에서 출생하였다. 호는 광암(曠菴)이다. 건장한 신체에 무술에도 능했으며, 경서(經書)에 전통하고 언변도 좋아 물 흐르듯 했다고 한다. 아버지 부만은 이벽이 무관으로 출세하길 바랐으나 그는 완강히 거부하였기 때문에 아버지의 미움을 사서 벽(僻)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하였다.
1777년(정조 1년) 권철신 · 정약전 등과 함께 강학에 참가하여 하늘, 세상, 인성(人性)에 대해 토론하였고 옛 성현들의 윤리서 등을 함께 검토함과 아울러 서양 선교사들이 지은 한역판(漢譯版) 철학, 수학, 종교서적 등을 공부하였다. 1783년 정약전 · 약종 형제들과 함께 하느님의 존재와 그 유일성, 천지창조, 영혼의 신령성(神靈性)과 불면성, 후세에서의 상선벌악 등의 철학적 논제에 대해 토론하였다. 초보적인 지식 속에서 진리에 목말라 하고 있던 이벽은 1783년 겨울 이승훈이 북경사절로 임명된 아버지를 따라 북경에 들어가게 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이승훈에게 찾아가 천주교에 대해 소개하고 북경에 가서 서양 선교사들을 만나 교리를 배우고 영세도 받아서 돌아오도록 부탁하였다. 이와 함께 천주교 서적을 구해 오라는 부탁을 잊지 않았다. 북경에서 그라몽(Grammont, 梁東材) 신부를 만나 교리를 배우고 영세를 받은 이승훈이 1784년 천주실의, 기하원본과 같은 서학서적, 상본, 망원경 등을 가지고 귀국하자 이것을 받아든 이벽은 외딴 집을 세내어 천주교 교리연구와 묵상에 몰두하였다.
이를 통해 이벽은 종교의 진리에 대해 더욱 해박한 지식을 얻게 되었고, 중국과 조선의 미신에 대해 철저히 반박할 수 있게 되었으며, 칠성사와 연중기도, 성인의 행적에 대해서도 상당한 정도 연구하였다. 이벽은 드디어 1784년 음력 9월경 수표교에 있던 자기 집에서 이승훈에게 세례를 받고 복음의 전파에 나섰다. 최창현, 최인길, 김종교, 김범우, 지황 등의 중인계급과 마현의 정약전 · 약용 형제, 양근의 권철신 · 일신 형제 등의 양반계층에도 복음을 전파하여 커다란 성공을 거두었다. 이러한 소식을 들은 유림(儒林)은 천주교 교리가 국가의 지도이념인 성리학적 윤리체제를 송두리째 파괴한다고 생각하였다. 이 중 이가환은 “서교(西敎)가 비록 명설(明說)이긴 하지만 정학(正學)은 아니다”고 하면서 이벽을 토론으로써 설득하려 했으나 이벽의 정치한 논리와 장하(長河) 같은 웅변에 오히려 설득 당했다 한다. 이기양도 이벽과 토론했으나 이벽이 세상의 기원, 우주의 질서, 하느님의 섭리, 영혼의 본성, 후세의 상벌과 조화에 대해 설명하자 아무 말도 못하고 물러 나왔다고 전해진다.
이로부터 1년 후인 1785년 중인 김범우가 형조에 잡혀가 배교를 강요당하며 혹독한 형벌을 받다가 단양(丹陽)으로 귀양가는 소위 을사추조적발사건(乙巳秋曹摘發事件)이 발생하였다. 이를 기화로 평소 천주교에 대해 못 마땅하게 생각하던 유림들이 들고 일어났다. 천주교 신자가 있는 가정에서는 자기 집안에 불행을 가지고 올지도 모를 이 종교를 버리게 하기 위해 갖가지 방법을 썼다. 이벽의 아버지도 이벽을 배교시키기 위해 나섰다. 그는 성질이 급한 사람으로 천주교에 대한 이벽의 이야기는 들으려고 하지도 않으면서 배교만을 강요하였다. 이벽이 말을 듣지 않자 그는 목을 매어 자살하려고까지 하였다. 이에 이벽은 두 가지 뜻을 가진 말을 써서 자신의 신앙을 감추었고 그 후로는 외부와 모든 연락을 끊은 채 살았다. 그는 자신의 배교적  행위에 대하여 무서운 양심의 가책을 느끼며 살다가 1785년 32세를 일기로 요절하였다.

■  찾아가는 길

■ 순례지 정보
소재지 묘소 : 경기도 포천시 화현면 화현리 산 289-1
Mt. 289-1, Hwahyeon-ri, Hwahyeon-myeon, Pocheon-si, Gyeonggi-do
생가터 : 경기도 포천시 화현면 화동로 477번길 39-11 (화현리 543-1) 
지리좌표 북위 37°90′48.1″ 동경 127°30′53.4″ 
연락처 포천 성당 (031) 534-0057 FAX (031) 534-8988 
홈페이지 포천 성당 http://www.pccc.or.kr 
미사시간 평일 : (월금) 오전 6:00, (화-금) 19:00, (수목토) 10:00
주일 : 오전 7:00, 9:00(신평), 11:00 오후 7:00 (토) 오후 4:00, 7:00  
교통편 47번 국도를 따라 가다가 화현교차로에서 우회전하야 약 850m 가다가 ‘배상면 주가‘ 입구에서 좌회전 신창묘원으로 진입 
춘천교구의 성지
 강릉 구라미 마을  시복 추진중인 순교자 심능석 스테파노가 피신해 살던 마을  강릉
 강릉 금광리 공소 (어단리 공소)  영동 지역에 신앙의 씨앗이 싹튼 곳   강릉
 강릉 동헌과 객사  동해안에 교우들이 신앙을 증거 하던 동헌과 객사   강릉
 동해 묵호 성당과 순교 터  6.25때 학살당한 라 바드리치오 신부가 사목하던 성당과 순교터  동해
 속초 도문 공소 터  성소의 고향이며 6.25 전쟁중에는 피난 온 신부들의 은신처  속초
 속초 상도문 성당 터  병인박해 이래 교우촌이며 영동지역 최초의 본당인 상도문 본당   속초
 양양 성당과 순교자 기념관  이광재 신부의 순교 혼이 살아 숨 쉬는 영동 지방 믿음의 고향  양양
 춘천 곰실 공소 (고은리 공소)  춘천 최초의 공소로서 춘천교구가 세워질 때 그 모체가 된 곰실 공소  춘천
 춘천 소양로 성당과 순교 터  6.25 때 순교한 고 안토니오 신부의 살신성인 기념 성당   춘천
 춘천 죽림동 주교좌 성당과 성직자 묘  6·25 전쟁 때 공산군에게 피살 당한 성직자들의 묘소 보존  춘천
포천의 여행지
포천의 맛집
 경기 포천 군내면 : 개성녹각삼계탕 <삼계탕>  녹각으로 맛을 낸 삼계탕 전문점  포천
 경기 포천 군내면 : 용덕산장 <닭요리>  토종닭 백숙이 유명한 닭 요리 전문점  포천
 경기 포천 군내면 : 포천뚝배기 <해장국>  3대를 이어온 해장국, 내장탕 전문점  포천
목록
 공지사항 | 자주묻는 질문 | 사이트맵 | 건의 및 불편사항 | 사이트 소개
COPYRIGHT  2004 - 2017  PAXKOREA, ALL  RIGHTS  RESERVED.